1. 기본정신 :
일반적인 예의 범주와 마찬가지로, 타인에게 직접 또는 간접적으로
라도 혐오감을 주는 행위는 삼가하고, 겸손과 양보의 미덕으로 서로
협조하며 소속팀내에서는 자기의 입장에 알맞는 언행을 취하며, 특히
자연에 대한 진지하고 겸허한 자세를 가져야 한다.

2. 복장 :
산이 산악인의 생의 도장이고 수련장과 같다면 복장은 산악인에 있
어서는 도복과도 같은 것이다.

3. 장비 :
학문하는 사람이 책을 아끼고 음악하는 예술인이 악기를 아끼는 것
과 마찬가지로 산악인은 장비를 소중하게 여기고 애착을 갖고 명기를
다루듯 해야 한다.

4. 자연보호의 정신과 국토사랑의 정신 :
국토를 아끼고 자연을 소중히 함은 애국의 기본이다. 자연보호운동
에 솔선하여 실천하고 계도하 며 체질화 함이 중요하다.

5. 품위 :
자연에 대해 겸손하고 상호협조, 양보하고 리더에 순종하며 불필요
한 차림이나 장비를 메고 시내를 활보한다거나 은근히 과시하며 남에
게 혐오감을 주어서는 안되겠다.

산행의 일반적인 유의점

1. 등산의 심도는 단순한 재주나 능력이 아니고 산과 어우러지는 언행
의 표현이므로 자기 능력에 무리한 코스를 택하는 것은 만용일 뿐이
라는 것을 염두에 두고 산행을 계획해야 한다.
2. 불필요한 장비를 휴대하거나 필요한 장비를 휴대하지 않는 행위 또
한 등산윤리에 어긋나는 것이며, 특히 장비와 식량은 소중히 알맞게
준비하여 낭비하는 일이 없도록 해야한다.
3. 사찰이나 사적지에서는 경건하게 예의를 표시할 것이며 산행도중에
사람을 만나면 서로 먼저 인사하고 고상한 언어를 사용하며 이성간의
에티켓을 중요시해야 한다.
4. 암장에서는 시끄럽게 한다거니, 자일등 장비를 밟는다거나 남의 장
비에 의지하거나, 남의 코스를 추월하거나 확보자가 확보이외의 다른
행동을 한다거나 해서는 안된다.
5. 기본장비나 식량(부싯,간식)등이 없이 남의 신세를 지는 행위는 삼
가 해야하며 산행중 남의 물통 신세를 져서는 안된다.
6. 피곤할 때 일수록 힘든 일을 솔선 수범하는 자세를 보여줘야 하며
야영지를 서로 조금씩 양보하고 흔적을 남기지 않도록 주변정리를 말
끔하게 정리하는 것 등은 너무도 당연한 일이다.

산행시에 지켜야할 예절

1. 인사는 가볍게 하고, 단체산행시는 선두에 선 사람이 하도록 한다.
인사를 할때는 너무 큰소리로 하지 말고 상대방이 똑똑히 들을정도
소리로 인사를 하되, "힘내세요" "안녕하세요" "좋은 산행 되세요"라
는등 가벼운 인사가 적당하며, 특별히 단체로 갈 때에는 모든 사람이
일일이 인사를 할 것이 아니라, 맨 앞에 선 사람이 먼저 인사를 하고
뒷사람은 가볍게 목례정도만 하면 된다.

2. 추월을 해야 할땐 먼저 양해를 구하도록 한다.
피치 못할 경우는 어쩔수 없지만 잘 가고 있는 사람들을 괜히 추월
하여 지나가는 행위는 삼가해야 한다. 일단 추월하게 되면 뒷사람이
따라오고 그러다 보면 등산로가 파괴될 뿐만아니라, 다른 사람에게도
피해를 줄 수 있으므로 가능하면 산행대열은 유지하는 것이 좋다.
좁은 등산로에서 예고 없이 추월을 한다면 베낭같은것이 부딪혀 서
로 중심이 흐트러질 경우가 생기고, 약한 사람은 튕겨날 경우도 있으
므로 추월을 할때는 미리 "먼저 가겠습니다"라고 양해를 구해고 비켜
주면 그때 "고맙습니다"라고 인사를 하고 추월을 하도록 한다.

3. 올라오는 사람에게 먼저 양보를 하도록 한다.
산에서 종종 경험할 수 있는 일이지만 뭐가 그리 급한지 좁은 등산
로에서 먼저 가겠다고 몸부딪히고, 이리저리 기웃거리기도 하고 그러
는 경우가 있는데, 산에서 만큼이라도 여유를 가지고 느긋하게 행동
하고 괜히 서로 인상쓰고 그렇게 할 필요가 없다. 내려오는 사람보다
는 올라가는 사람이 더 시간이 촉박하고 페이스 유지도 어렵다.
입장을 바꾸어 생각하여 괜히 유별스럽게 행동하지 말고 먼저 양보
하는 마음을 갖도록 한다.

4. 자기가 마시는 물은 반드시 자기가 챙기도록 한다.
산에서 제일 짜증나는 사람이 물달라고 하는 사람이다. 긴급상황이
발생된 경우가 아니라면 물은 달라고 해서도 안되고 줘서도 안된다.
산에 대한 무지함에 수통을 준비 안한다거나 무게를 조금 줄이려고
수통에 물을 반쯤 채워 사람이 있는 데, 한번 산에 가고 마는 사람이
아니라면 나중의 위험한 상황을 예방하는 차원에서 그 댓가를 치루도
록 해야한다. 그리고 산에서 물을 마실때도 벌컥벌컥 마시지 말고 한
모금 정도는 입속을 행궈내고, 다시 한두 모금 정도 마시되 한꺼번에
삼키지 말고 입안에서 돌리며 조금씩 삼키도록 한다. 그렇게 하는 것
이 갈증해소에도 훨씬 효과적이고 당연히 물도 아끼게 된다.

5. 길을 막고 휴식을 취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여러명이 산행을 하다보면 아무래도 휴식을 할때 많은 공간을 차지
하게 된다. 리더가 적당한 공간이라고 생각을 해서 휴식지로 정했을
경우라도 막상 여러명이 퍼질러 앉다 보면 좁은경우가 허다하다.
이렇게 되면 다른 사람의 산행에 방해가 되므로 휴식장소 선택에도
각별히 유의하여 타인의 산행에 방해됨이 없도록 해야 한다.

6. 산에서는 자연의 소리를 듣도록 한다.
등산을 하다보면 종종 소형녹음기 같은 것을 휴대하고 다니는 사람
을 접하게 된다. 경우에 따라서는 그렇게 해야만 산행하는 맛이 난다
고 하는 사람도 있지만 본인의 취향을 떠나서, 다른 사람한테 소음으
로 들릴 경우가 많다. 그것이 아무리 작은 소리라고 할지라도 상대를
기분나쁘게 한다면 결코 바람직한 행동이라고 할수 없다.
자연에선 자연의 소리에 감동하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

7. 리더 보다 앞서지 말고 최종가이드보다 뒤쳐지지 않아야 한다.
특히 많은 인원이 산행을 하는 경우에는 나름대로 지켜져야만 하는
철칙이 있다. 최선두에 리더가 서고 최종위치에 또다른 가이드요원이
배치되고, 여타의 참여대원은 선두와 최종가이드 사이에서 산행을 하
여야 하며 그 사이를 벗어나는 행위는 엄격히 제한해야 한다.
산행속도가 빠르다고 해서 선두를 추월해서도 안되고, 컨디션이 좋
지 못하다고 하더라도 최종가이드보다 뒤쳐져서는 안된다. 이럴 경우
는 최종가이드에게 요청하여 함께 움직이므로서 대열이탈로 인한 낙
오자를 방지하여야 한다. 이러한 질서가 지켜지지않은 참여자는 과감
하게 제외시켜야 한다.

8. 리더가 잘못을 하더라도 공개적으로 반대해서는 안된다.
경우에 따라서는 선두의 리더가 길을 잘못 잡을 때가 있을수 있다.
하지만 그렇더라도 모든 사람이 다 들으라는 듯이 공개적으로 반대해
서는 안된다. 조용히 리더에게 자신의 의견을 얘기하는 정도에서 그
쳐야 한다. 리더가 흔들리면 팀 전체가 흔들릴 경우가 많다.
날씨나 구성원의 컨디션이 좋지 않거나 누가 다쳤거나 날이 어두워
지는등 제반상황이 좋지 않을때는 대개 저마다 한마디씩 하게 마련인
데, 그럴수록 더욱 리더의 통제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야 하며, 리더가
협의를 요청할까지는 다른 의견을 표시해서는 안된다.

'산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보교육산행 교재  (0) 2011.02.14
초보자를 위한 등산복장 안내  (0) 2011.02.14
독도법, 지도보는 법  (0) 2011.02.14
우리나라 산높이별 정리  (0) 2011.02.14
무릎이 안좋다면  (0) 2011.02.14
등산예절  (0) 2011.02.14
등산의 기본  (0) 2011.02.14
산행의 10대 수칙  (0) 2011.02.14
가평(명지산,연인산) 버스 시간표  (0) 2008.09.01
등산초보 가이드-서울근교소요시간별 등산코스  (0) 2008.07.24
배낭 꾸리기  (0) 2008.07.24

+ Recent posts